김강우, 영화 '폭군' 캐스팅 확정…박훈정 감독·김선호와 재회

김강우, 영화 '폭군' 캐스팅 확정…박훈정 감독·김선호와 재회

0 29

한국계 미국 요원 폴 역 맡아 활약 예정

16692483185459.jpg
배우 김강우가 박훈정 감독의 새 영화 '폭군'에 출연한다. /더팩트 DB

[더팩트ㅣ김샛별 기자] 배우 김강우가 영화 '폭군'에 합류하며 김선호와 재회한다.

소속사 아이오케이컴퍼니는 23일 "김강우가 영화 '신세계' '마녀' 시리즈를 연출한 박훈정 감독의 신작 '폭군'에 출연한다"고 밝혔다.

극 중 김강우는 한국계 미국 요원 폴 역을 맡아 활약할 예정이다. 무엇보다 김강우는 앞서 영화 '슬픈 열대'로 박훈정 감독과 김선호와 한 차례 호흡을 맞췄던 만큼 '폭군'으로 재회하는 세 사람의 호흡에 이목이 더욱 집중되고 있다.

김강우는 최근 가상화폐 해킹을 소재로 한 오디오 무비 '극동'으로 새로운 콘텐츠 장르에 도전했다.

또한 오는 30일 개봉하는 성 김대건 신부의 일대기를 다룬 영화 '탄생'에서 정약용의 조카 정하상 역으로 특별출연한다.

이에 김강우는 '탄생' 팀과 함께 바티칸 교황청에 방문해 프란치스코 교황을 알현, 첫 시사회를 갖는 등 바쁜 나날을 보내고 있다.

[email protected]
[연예부 | [email protected]]


<본 콘텐츠의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더팩트(www.tf.co.kr)에 있으며, 뽐뿌는 제휴를 통해 제공하고 있습니다.>

Comments

방송/연예

최근글


새댓글


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NaverBand